모르면 손해인 자산관리앱 best 5

 

모르면 손해! 내 손안에 꼭 필요한
자산관리앱 best 5

 

비대면 금융 서비스가 본격적으로 활성화 되면서 모바일에서도 다양한 자산관리앱 이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재테크를 하기에 앞서 본인의 자산과 수입, 지출을 정확하게 짚고 시작하는 것이 중요한데요. 금융과 관련된 나의 정보와 현황을 빠르게 확인 할 수 있는 모바일 앱은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알고 나면 너무 편한, 모르면 손해인 자산관리앱 들을 소개 합니다.

 

 

1. 나의 모든 자산을 한 곳에서, 금융 자산관리앱 – 뱅크샐러드, 토스

 

금융 자산관리앱 을 사용할 경우 각종 은행, 증권, 보험 등 금융사에 있는 나의 자산과 대출 내역이 한번에 확인됩니다. 이 중 국내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는 자산관리앱 은 ‘뱅크샐러드’ 와 ‘토스’ 입니다. 이 외에도 수많은 자산관리앱 이 있습니다.

이러한 자산관리앱의 장점은 모든 자산이 실시간으로 확인 가능하다는 것입니다. 각종 금융기관의 접속 정보(ID/PW 혹은 공인인증서)를 한번만 저장해두면 끝이죠! 자산관리앱에 접속할 때 마다 나의 자산을 업데이트 해줍니다. 단순히 시중은행에 대한 정보 뿐만이 아닙니다. 증권사에서 보유 중인 주식, 보험 적립금, 신용카드 예정 결제대금까지 반영한 순자산 정보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그 외에도 자동차, 부동산처럼 개인이 가치를 산정하기 힘든 자산의 가치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예금, 적금, 신용 카드 사용 내역 등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자산현황 >

자산관리앱
출처 : 뱅크샐러드

 

수입과 지출을 확인할 수 있는 가계부 기능 역시나 매우 실용적입니다. 먼저 연결된 은행을 통해 매월 입금되는 월급 혹은 수입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또한 매월 빠져나가는 계좌이체 내역 및 연결된 신용카드 내역을 통해 지출 역시 기록됩니다. 이를 통해 해당 월의 수입과 지출, 이를 통한 순자산 내역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또한 [온라인쇼핑/식비/교통/생활] 등 어떠한 카테고리에서 내가 많이 지출을 하였는가도 확인이 가능합니다. 또한 과거에 비해 얼마나 소비가 늘었는가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 외에도 택시비를 과도하게 지출하면 알람이 오는 등, 불필요한 소비를 통제할 수 있는 다양한 기능이 존재합니다.

 

<카테고리 별 소비 내역도 분석 가능한 자산 관리 화면>

토스
출처 : 토스

 

 

2. 보장내역 확인 부터 청구까지 모두 가능한 보험관리 앱 – 보맵, 레몬클립

 

보험은 현대인이 가입해야 할 필수 금융상품입니다. 하지만 자신이 가입한 보험이 어떤게 있는지, 보장내역은 무엇인지를 정확하게 아는 사람은 드뭅니다. 보험설계사의 권유로 한두개씩 가입한 후 잊어버리거나 불필요한 보험을 가입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그러나 보험관리 앱을 사용할 경우 내가 가입한 보험을 확인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여러 보험들을 비교하고 필요한 것만 가입할 수도 있습니다. 국내에서는 ‘보맵’과 ‘레몬클립’이 대표적으로 이용되고 있습니다.

보험관리 앱의 가장 강력한 기능은 본인 이름으로 가입된 보험과 보장내역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기존에는 신용정보원과 각 보험사에 일일이 접속하여 가입내역을 확인해야 했지만, 앱을 이용할 경우 한번에 확인할 수 있습니다. 

 

<보험 및 보장내역 확인 화면>

자산관리앱
출처 : 보맵

 

간편하게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다는 점 또한 유용합니다. 보험연구원의 설문조사에 따르면 1만원 이하 소액 보험금 미청구 건수 비율은 무려 51.4%나 됩니다.

관련 기사 보러 가기 >

그러나 받을 수 있는 돈을 굳이 안받을 이유는 없습니다. 더군다나 소액 보험금을 안받기 시작하면 이러한 것들이 습관이 되어 나중에 고액의 보험금도 청구하지 않고 그냥 넘어가 버릴 수 있습니다. 

예전에는 보험금을 청구해야 한다는 사실을 잊어버리기도 하고 그 절차도 복잡해서 중간에 포기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그러나 보험관리 앱을 사용할 경우 병원방문기록을 쉽게 확인할 수 있으며 보험금 청구 역시 간단하게 할 수 있습니다.

 

<병원 이용내역을 통한 보험금 청구 화면>

레몬클립
출처 : 레몬클립

 

이 외에도 나에게 부족한 보장이 무엇인지, 최적의 조건인 보험 상품은 무엇이 있는지도 바로바로 비교가 가능합니다.

 

3. 나에게 맞는 최적의 금리 및 실시간 환율 비교 – 핀다, 마이뱅크

 

금융시장에서 금리는 ‘돈의 가격’에 해당하므로 매우 중요합니다. 2억원의 금액을 빌릴때 금리가 0.5%만 차이나도 연간으로는 백만원에 해당합니다.

똑같은 사람이 동일한 금액의 돈을 빌릴 때 각 은행마다 대출금리가 조금씩 다릅니다. 나에게 맞는 최적의 조건을 찾기 위해서는 보통 이은행 저은행 찾아다니며 발품을 파는 수밖에 없습니다. 단지 귀찮다는 이유만으로 주거래 은행, 가까운 은행에서 대출을 받을 경우 다른 곳보다 높은 금리로 대출을 받을 가능성도 있었습니다.  

그러나 금리비교 앱을 사용할 경우 이처럼 번거로운 작업을 줄일 수 있습니다. ‘핀다’와 같은 앱을 사용할 경우 나의 조건(연봉, 직장 등)을 입력하면 최적의 조건에 해당하는 대출을 추천해줍니다.

 

<상품 별 금리 비교 화면>

자산관리앱
출처 : 핀다

 

해외여행을 갈 때 환전하는 것을 잊고있다가 동네 주변 은행에서, 혹은 공항에서 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금액이 얼마 되지 않는다면 그 차이가 작겠지만, 금액이 커진다면 수십만원의 비용을 더주고 환전하는 일이 벌어지기도 합니다.

 

마이뱅크 앱에서는 은행 뿐만 아니라 각종 환전소의 환율까지 확인할 수 있어 최적의 조건으로 환전을 할 수 있습니다. 시간이 여유가 있다면 낮은 환율로 환전이 가능한 환전소를 직접 찾아갈수 있습니다.

 

<환전소 별 환율비교를 해주는 앱 화면>

마이뱅크
출처 : 마이뱅크

 

 


 

금융 자산관리, 보험, 대출, 환율 비교 까지! 일상에 도움이 되는 자산관리앱 을 소개해드렸습니다.

예전에는 내 자산이 얼마가 있는지, 얼마나 썼는지, 어디 금리가 좋은지 알려면 직접 찾아보고 기록하는 수밖에 없었습니다. 그러나 핀테크 기술이 점점 발전하면서 스마트폰 하나만으로 이러한 모든 정보를 수집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를 통해 본인의 자산 내역을 좀더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고, 알게 모르게 조금씩 세어나가는 돈을 줄일수도 있습니다.

이는 재테크의 시작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본인의 자산 및 지출을 정확하게 파악했다면, 이제 효율적인 재테크 계획을 세울수도 있습니다. 그렇다면, 나에게 딱 맞는 투자 시나리오를 확인할 수 있는 ‘불릴레오’ 앱을 다운 받아 본격적으로 본격적으로 재테크를 시작해볼까요?

 

 

 

불릴레오 앱 이용해보기 >

 

Written by

Ten (이현열)
두물머리 Quantamental Research 팀 | 필진 글 더보기 >

퀀트, 주식, 프로그래밍을 사랑하는 사람

관련 글